게시판

문재인 "기차 타고 유라시아 대륙 지나도록 꼭 만들겠다"

작성자
hwlee8
작성일
2019-04-21 14:00
조회
643


우즈베키스탄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한반도 평화와 남북 간 협력을 하루빨리 이루겠다고 다시 한번 다짐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우즈베키스탄을 떠나며'라는 제목으로 이번 국빈방문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우리 국민들이 기차를 타고 유라시아 대륙을 지나 (우즈베키스탄 수도인) 타슈켄트역에 내릴 수 있도록 꼭 만들어보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을 통해 나라 간 우정은 지리적으로 멀고 가깝고의 문제가 아니라는 것을 절실히 느꼈다"며 "중앙아시아 우즈베키스탄까지 우리 삶의 영역, 우리 우정의 영역이 얼마든지 넓어져도 될 듯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우즈베키스탄과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가 됐다. 동맹국가에 버금가는 형제국가라 할 수 있다"며 "1천500년 전 고대 고구려 사신의 모습이 사마르칸트 아프로시압 벽화에 새겨져 있다"고 떠올렸다.

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은 경제·기술 협력을 하고 싶은 첫 번째 국가로 한국을 꼽았고 양국 기업은 플랜트, 발전소, 병원, 교통 인프라, 교육시설 등 120억 달러 수준의 협력 사업을 합의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우즈베키스탄은 중앙아시아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역동적인 나라다. 이번 순방을 계기로 농기계 같은 전통산업, ICT·5G 등 첨단산업 등 다양한 협력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고려인 동포의 눈물 어린 역사 또한 우리의 역사"라며 "우즈베키스탄은 어려울 때 강제이주 당한 고려인들을 따뜻하게 품어줬다"고 말했다.

이어 "18만 고려인이 사회의 주역으로 사는 우즈베키스탄은 결코 낯선 나라가 아니다"라며 "우즈베키스탄과의 깊은 형제애 뒤에는 고려인이 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사마르칸트의 마지막 밤까지 우리 내외와 함께 해줬다. 3박4일 방문동안 거의 모든 일정을 함께 해준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의 성의와 환대를 결코 잊지 못할 것"이라고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어제 타슈켄트에서 열린 '한국문화예술의 집' 개관식에도 참석해 고려인과 한국에 각별한 애정을 보여줬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 동포간담회도 이곳에서 가졌다"라며 "우리 공간에 우리 동포들을 모시고 싶었다. 우리 공간을 만드는 데 도움을 주신 우즈베키스탄 정부에 감사드리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손 잡은 한-우즈베크 정상(타슈켄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우즈베키스탄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현지시간) 타슈켄트 시내 한국문화예술의 집 개관행사에서 샤프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과 손을 잡고 있다. 이날 행사는 김정숙 여사와 샤프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 부인 지로아트 미르지요예바 여사와 함께 참석했다. 한국문화예술의 집은 우즈베키스탄 내 고려인의 전통문화 보존·계승 및 양국 간 우호 교류의 장이 될 전망이다.

기사출처: 연합뉴스

scoop@yna.co.kr

honeybee@yna.co.kr
전체 56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6
오늘의 명언
이민지 | 2019.06.24 | 추천 0 | 조회 8
이민지 2019.06.24 0 8
55
행복을 위한 마음가짐
권희경 | 2019.06.20 | 추천 0 | 조회 37
권희경 2019.06.20 0 37
54
오늘의 명언
김애월 | 2019.06.04 | 추천 0 | 조회 69
김애월 2019.06.04 0 69
53
오늘의 명언
이나람 | 2019.04.27 | 추천 0 | 조회 162
이나람 2019.04.27 0 162
52
카자흐, 文대통령 훈장 취소...외교 결례 논란
이정희 | 2019.04.22 | 추천 1 | 조회 987
이정희 2019.04.22 1 987
51
'박근혜 석방' 물어보니…반대 62% vs 찬성 34.4% (1)
김정호 | 2019.04.22 | 추천 -1 | 조회 270
김정호 2019.04.22 -1 270
50
문희상, 박근혜 대통령 형집행정지 반대 - [단독] 문희상 의장
이병헌 | 2019.04.22 | 추천 0 | 조회 363
이병헌 2019.04.22 0 363
49
설훈, 박근혜 대통령 형집행정지는 대국민사과를 전제로 해야...
한기옥 | 2019.04.22 | 추천 0 | 조회 306
한기옥 2019.04.22 0 306
48
남아도는 후쿠시마 수산물 처리 곤란 "한국서 소비해야" [이동준의 일본은 지금]
hwlee8 | 2019.04.22 | 추천 0 | 조회 254
hwlee8 2019.04.22 0 254
47
한강 텐트 닫아두면 벌금 100만원...
hwlee8 | 2019.04.21 | 추천 0 | 조회 345
hwlee8 2019.04.21 0 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