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이사장 신용도)은 1월 4일(월) 재범방지 중추기관으로서 출소자들의 안전한 사회복귀 및 범죄 예방 실현을 위해 ‘공단 핵심 전략과제 선포식’을 가졌다.

2021년 신년을 맞아 공단의 혁신적 변화와 성장을 위해 진행된 이 날 선포식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비대면 화상회의로 실시됐으며 공단 신용도 이사장을 비롯한 공단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출소자의 건전한 사회복귀 및 재범방지를 통한 사회안전 구현’이라는 공단 임무와 ‘재범방지 중추기관으로 위상 제고’라는 공단 비전 달성을 목표로 45개의 핵심 전략과제를 제시하고 선언문 낭독을 통해 선포했다.

이번 핵심 전략과제는 크게 △법무보호사업 개선 및 확대 △재원의 안정적 확보 및 다각화 △법무보호사업의 대국민 참여 및 긍정적 인식 확산 △조직 운영 시스템 개선을 4대 전략으로 정하고 세부 45개 핵심과제를 마련했다.

핵심 전략과제를 통해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및 4차 산업 시대를 대비해 비대면, 빅데이터 활용 등을 통해 보호대상자 중심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서비스 만족도를 상승시키고 취업지원사업의 사업 확대로 출소자의 안정적 고용지원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공정한 채용 및 예산 집행을 통해 청렴한 조직 운영과 적극적인 대국민 홍보 및 참여를 유도해 출소자에 대한 긍정적 인식 전환을 위해 노력에도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공단 신용도 이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공단은 코로나 상황 속에서도 법무보호대상자 중심 인권경영을 통해 범죄예방의 성과를 얻었다”며 “앞으로의 시대 변화에 대응하고 재범방지 중추기관으로서 국민적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 최선을 다해 핵심 전략과제를 실천해 나가자”고 말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