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원=정 인태기자) 신예 6인조 보이 그룹 아르곤(ARGON)이 강렬한 무대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아르곤(카인, 하늘, 로엘, 여운, 곤, 재운)은 29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 출연해 첫 번째 싱글 앨범의 타이틀곡 ‘마스터키(MASTER KEY)’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블랙 앤 화이트, 브라운 컬러까지 각기 다른 패션으로 무대에 오른 아르곤 여섯 멤버들은 완벽한 수트핏을 과시한 것은 물론 우월한 비주얼로 이목을 집중시켰고,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흔들어 놓았다.

특히 균형 잡힌 춤선이 돋보이는 이들의 칼군무가 시선을 강탈했고,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와 타이틀곡 ‘마스터키(MASTER KEY)’의 강렬한 사운드가 어우러지며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동시에 만족시켰다.

‘ART GO ON(우리의 예술은 계속된다)’라는 뜻을 담고 있는 ARGON(아르곤)’은 지난 11일 데뷔 앨범 ‘마스터키(MASTER KEY)’를 발매하며 성공적인 가요계 신고식을 치렀다.

데뷔 전 공개한 연습 영상 등을 통해 안무 창작부터 랩 메이킹, 작사 능력까지 다재다능한 면모로 인정받아온 아르곤은 뛰어난 실력으로 이미 두터운 팬덤을 구축하고 있고, 타이틀곡 ‘마스터키’는 리더 카인이 직접 안무 창작을 맡아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아르곤은 타이틀곡 ‘마스터키(MASTER KEY)’로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해 계속해서 데뷔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