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 11회 메이크어위시 자선골프대회 제공;실란트로

프리미엄 토탈 오랄 케어 브랜드 덴티스테가 15일 제11회 메이크어위시 자선골프대회에 후원사로 참가해 니어리스트 부문 및 롱기스트 부문의 시상 상품과 참가자 선물을 후원했다.

이번 대회는 메이크어위시 한국지부의 주최로 개최되었으며 난치병 아동의 소원을 이루어 주는 목적으로 2009년 첫 대회를 시작해 국내 기업인, 의료인, 법조인 등 총 1265명이 참여, 누적 후원금 19억300만원을 통해 국내 난치병 환아 349명의 소원을 이루었다.

덴티스테는 2012년부터 올해로 7년째 난치병 아동의 소원 성취 기금 마련 뿐 만 아니라 자선골프대회, 자선 바자회 등 각종 행사 후원에 참여하고 있으며 미래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이 희망을 갖고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한 사회 공헌 활동을 펼쳐 나아갈 예정이다.

한편 덴티스테는 ‘사랑한다면 덴티스테’라는 슬로건 아래, 사랑의 소중한 가치를 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