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마음대학 문화생활학과 우쿨렐레 교육 프로그램 참여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한마음복지관

성남시 한마음복지관(관장 허영미)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2019 복지기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

이번 공모사업은 ‘놀러오세요 음악의 숲’이란 제목으로 청년기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우쿨렐레 연주를 통해 참여자의 창작성과 예술성을 자유롭게 표현하고 여럿이 함께 노래하고 연주하는 과정을 통해 능동적인 참여와 성취의 동기를 부여하는 프로그램이다.

사업 담당자 양대훈 사회복지사는 “우쿨렐레는 휴대성이 용이하고 기타보다 코드 개수가 적어 보다 쉽게 배울 수 있다. 참여하는 이용자분들이 직접 연주하고 노래하는 활동을 통해 성취감과 만족감을 얻길 바란다. 음악활동을 통해 이용자들의 가능성을 좀 더 발견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한국장애인복지관협회이 주관하며 우쿨렐레 강사비와 지원금을 지원해주는 형태로 6개월간 지원받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