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여름휴가 트렌드로 ‘스테이케이션’이 떠오르고 있다. 머물다는 뜻인 ‘stay’와 휴가를 뜻하는 ‘vacation’을 합성어인 스테이케이션은 실내에서 즐기는 휴가라는 의미다.

머큐어 서울 앰배서더 강남 쏘도베 호텔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 지친 소비자들에게 해외는 나가지 못하지만 동남아의 음식을 먹으며 여유로운 휴식을 즐길 수 있는 ‘머큐어에서 동남아 식도락’ 패키지를 내 놓았다.

스탠다드 객실 1박과 함께 동남아 음식 (열대과일, 베트남 땡모반 음료 2잔, 베트남 반미 샌드위치 2개) 2인 set로 구성되었다. 고객의 취향에 따라 고수 여부는 선택할 수 있다.

해당 패키지는 임시공휴일로 지정된 8월 17일까지 만나 볼 수 있으며, 1박 패키지와 2박 패키지로 구성되었다. 1만원 추가 시 강남 뷰가 보이는 디럭스 룸으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머큐어 서울 앰배서더 강남 쏘도베 관계자는 “코로나 19 바이러스, 미세먼지 등 다양한 이슈로 외부 활동 등을 꺼려하는, 많은 고객들이 호텔 내부에서 모든 것을 해결하길 원해 그에 맞는 패키지를 기획했다”고 밝히며, 이번 패키지를 통해 여유롭게 호텔내부에서의 편안한 휴식을 권한다”고 말했다.

머큐어 서울 앰배서더 강남 쏘도베 호텔은 체크인 시, 고객 주요 동선 온도 체크 및 공용공간 내 손 소독제 비치, 자체 방역활동 강화를 통해 지속적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

해당 패키지▲ 가격은 9만 1천원(10% 부가세 별도)부터 ~ 이며 ▲ ~ 8월 17일까지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