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가 과거에 공식 트위터 계정에 올렸던 자동차 사진과 자동차에 얽힌 일화가 화제다.

지난달 31일 뷔가 브랜드 홍보대사로 협업하고 있는 현대자동차 전시장에서 진행된 방탄소년단 예능 콘텐츠인 ‘달려라 방탄‘ 촬영이 끝난 후 자동차를 구입한 사실이 알려지며 진정한 홍보대사, 홍보요정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는 평가와 함께 SNS상에는 연일 이에 대한 관심으로 뜨겁다.

지난 2014년 뷔는 방탄소년단 공식 계정에 ‘오빠 하나 뽑았다’라는 글과 주황색 미니카 사진을 올렸다. 팬들은 “귀엽다. 진짜 산거야?”, “언젠가는 차를 사기를 바라”, “빨리 면허부터 따자” 등의 반응을 보이며 즐거워했다.

뷔가 자동차를 구입한 사실이 전해지자 팬들은 2014년 뷔가 올린 트위터의 글을 찾아서 “태형이 자랑스럽다”, “드디어 자동차를 샀어! 축하해” 등의 글과 함께 기뻐하며 GV80 사진을 올렸다.

뷔는 2015년 일본 도쿄에서 열린 팬미팅에서 놀이기구와 차를 가장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에 진행자가 외제 차 3대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 사실이냐는 질문을 하자 포르쉐, 페라리, 람보르기니를 가지고 있다고 답해 놀라게 한 뒤 사실은 미니카라고 밝혀 팬들을 웃게 만들었다.

팬들은 5년 전 뷔가 10년 후의 모습에 대한 질문에 “부모님을 위해서 자동차를 선물해 가족들 모두 같이 여행을 다니는 것이 꿈이다”고 말한 것을 기억해내며 뷔가 구입한 제네시스 GV80이 혹시 부모님 선물이 아니냐는 추측도 이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