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고객을 위한 이벤트 스마일데이 개최

장애인 당사자도 이벤트를 진행하는 참여형 행사로 진행

(미디어원=정인태기자)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곽재복)이 4일(목)부터 5일(금)까지 복지관 고객과 방문객을 위한 ‘스마일데이’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복지관 이용에 즐거움을 더하고, 고객들 곁으로 한층 더 다가가기 위해 복지관 고객사랑추진위원회 주관으로 로비에서 열린 이 날 행사는 △윤리경영 안내 △인절미와 다과 나눔 △소원 날개 앞에서 즉석 사진 찍기 △3D 프린터로 만드는 전동휠체어 조이스틱 제작 등 다채로운 이벤트로 진행되었다.

이번 행사의 특징은 과거 직원 중심의 진행에서 벗어나 직업적응훈련생들이 중심이 되어 떡 나눔 이벤트를 ‘진행’했다는 점이다.

조영민 직업적응훈련생은 “예전에는 나누어주는 것을 받기만 했는데 이번에는 손수 콩고물을 묻혀 인절미를 만들어서 재미있었다”며 “떡을 받은 사람들의 밝은 표정을 볼 때 마다 기분이 좋았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이런 이벤트가 많아지길 희망했다.

이 날 참가자들의 가장 큰 관심을 모은 이벤트는 ‘소원 날개에 소망 적기’였다. 참가자들은 건강, 행복, 복지 등 저마다 소망을 적은 소원 날개를 붙이면서 더 큰 날개를 함께 만들어갔다.

이날 행사장을 찾은 보호작업장 파니스 소속 근로장애인인 나현기 씨는 “소원 날개에 ‘여자친구와 잘 지내서 결혼도 하고 싶다’고 썼다”며 “이 소원을 이루기 위해 더 성실히 보호작업장에서 일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소원 날개에 적은 복지관 이용자들의 소망을 기억하고 기록하고자 이를 글, 사진, 영상으로 제작하여 복지관 웹사이트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유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