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수살인’ 박스오피스 1위 등극, 예매순위 1위는 ‘퍼스트 맨’

영화 암수살인의 한 장면, 제공:쇼박스

(미디어원=이보명 기자) 김윤석, 주지훈 주연의 범죄 영화 ‘암수살인>이 개봉 2주차에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90만 관객을 동원했다. 톰 하디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베놈’은 누적 관객 330만을 기록하며 2위에 올랐다.

이번 주는 ‘라라랜드’에 이어 두 번째 만남인 데이미언 셔젤 감독, 라이언 고슬링 주연의 ‘퍼스트맨’이 개봉했다.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가 집계한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달 착륙 임무를 맡은 우주비행사 닐 암스트롱의 도전을 체험에 가깝게 재연한 SF 드라마. ‘퍼스트맨’이 예매율 23.2%로 개봉 첫 주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이번 주 박스오피스 1위의 ‘암수살인’은 예매율 14.8%로 2위를 차지했다. 톰 하디 주연의 ‘베놈>’이 예매율 11.8%로 3위에 올랐다.

한지민 주연의 사회 드라마 ‘미쓰백’은 예매율 10.4%로 4위를 차지했고, 인공지능 로봇개의 활약을 그린 ‘액슬’은 예매율 8.8%로 5위에 올랐다. 브래들리 쿠퍼, 레이디 가가 주연의 음악 드라마 ‘스타 이즈 본’은 예매율 3.7%로 6위를 기록했다.

현빈, 장동건 주연의 ‘창궐’이 다음 주 개봉한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가 창궐한 세상,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김자준의 혈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이 밖에 로맨틱 코미디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과 홍상수 감독의 신작 ‘풀잎들’이 개봉할 예정이다.

자료제공: YES 24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