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모텔아트페어, 서촌 한옥에서 개최 13일~16일까지

서촌 한옥 레지던스에서 펼쳐지는 이색 아트페어                           -올해로 3회를 맞이한 작가 중심의 문화 축제                           -입장료 무료, 일상에서 예술을 접할 수 있는 계기 마련

한옥레지던스-사이드-전경 문화플랫폼 공셸

작가 중심의 문화 축제인‘2019모텔아트페어가 13일 서촌 한옥 레지던스 사이드에서 개막해 16일까지 이어진다.

모텔아트페어를 기획한 팝아티스트 성태진윤기원 작가는 올해로 3회째를 맞은 모텔아트페어는 작가들이 직접 아트페어를 기획하고 운영한다는 점에서 기존 아트페어들과 차별성을 갖는다며 화랑이나 갤러리를 통해서 전시가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작가가 직접 관람객을 맞이하고 작품을 설명하기 때문에 더욱 뜻 깊은 아트페어 될 것이다고 11일 밝혔다.

특히2019모텔아트페어는 문화플랫폼 공셸(대표 김민겸)이 기획에 참여해 그 무대를한옥으로 옮겼다공셸은마당을 품은 자 형태의 한옥은 작가와 관람객이 한데 어울리기에 더할 나위 없다며 지속적으로 일상에서 예술 작품을 즐기는 계기를 마련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번 모텔아트페어에는 성태진윤기원 작가를 비롯해 김춘재문기전박정용박정혁신창용윤제원 등 8명의 작가가 참여해 80여 작품들을 출품한다부대 프로그램으로 14~15일에는 작가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아티스트 토크가 이루어지고, 16일에는 관람객이 적은 금액으로 경매에 직접 참여해 볼 수 있는 옥션 파티가 열린다.

서울시 공유촉진사업 공유서울의 후원으로 이루어지는 2019모텔아트페어는 입장료 무료로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