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ue N Trusty 21세기 미디어 MEDIA1
twittertravel news Media1
  • 뉴스
  • 정책이슈
  • 특집
  • 여행칼럼
  • 피플
  • Travel Industry News
  • 포토 동영상
  • 지역뉴스
  • 보도자료
  • 클럽 미디어1
  • 커뮤니티
  • 매체소개
  • 구독신청
 

뉴스홈 > 뉴스 > 항공교통 > 항공교통
2017년06월29일 12시4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하기 에어서울, 오사카, 나리타, 홍콩, 괌 취항
“인기 노선 확대로 본격 시장 공략 나선다”

에어서울, 오사카, 나리타, 홍콩, 괌 취항

 
인기 노선 확대로 본격 시장 공략 나선다
 
 
 
(미디어원=권호준 기자) 에어서울(사장 류광희)이 올 하반기 오사카, 나리타(동경), 홍콩, 괌 등 주요 노선 취항으로 시장 공략을 본격적으로 강화한다. 
 
에어서울은 오늘(22), 인천공항 주기장 내 에어서울 기내 안에서 신규 취항 노선 발표회를 가지고, 오는 912일에는 오사카와 괌에, 1031일에는 나리타와 홍콩에 취항한다고 밝혔다. 
 
작년 10월 일본 다카마쓰를 시작으로 국제선에 첫 취항한 에어서울은 현재 항공기 3대로 일본 8개 노선(다카마쓰, 시즈오카, 나가사키, 요나고, 히로시마, 도야마, 우베, 구마모토)과 동남아 3개 노선(마카오, 씨엠립, 코타키나발루)을 운항 중이며, 하반기에는 항공기 2대를 추가로 도입해 오사카, 나리타, 홍콩, 괌에 순차적으로 취항할 예정이다.
  
, 지속적으로 매해 2대씩 비행기를 추가 도입해 내년 초에는 필리핀에 취항, 중국 산동지역을 발판으로 중국 노선을 적극 개발하고 아울러 베트남, 대만, 태국 등 한국과 교류가 활발하고 항공수요가 많은 노선을 점차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에어서울 류광희 사장은 고객의 노선 선택권 다양화를 위해 주요 인기 노선에 신규 취항하게 됐다.”, “에어서울의 3대 특장점(넓은 앞뒤 좌석간격, 개별 모니터, 최신 항공기)이 중거리 및 상용 노선에서 경쟁력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 “신규 취항하는 상용 노선과 더불어, 에어서울이 단독으로 운항하고 있는 무한한 관광 잠재력을 지닌 일본 소도시 노선의 수요 발굴에도 꾸준히 힘써 블루오션을 개발하고 안정적인 수익 구조를 갖춰 나가겠다.”고 전했다. 
 
오사카 노선은 매일 2회씩 주 14회 스케줄로 운항, 괌과 나리타, 홍콩 노선은 매일 주 7회 운항할 예정이다. 623() 오전 8시부터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예약센터(1800-8100)를 통해 예매 가능하며, 이날부터 62914시까지 취항 기념 특가 항공권을 판매한다. 탑승기간은 오사카, 괌은 912일부터 1031, 나리타, 홍콩은 1031일부터 1231일까지다

 

ⓒ True N Trusty 21세기 미디어 Media one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themedia1@naver.com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이름 비밀번호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1]
Media1
주소 :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86길 31 506호|발행 편집인 : 이정찬|등록번호 : 서울 다08156, 서울 아01719
전화 : 010-4248-0510 I 카톡ID Media1 전화 02-3272-0503 I FAX 0504-365-4451|이메일 : themedia1@naver.com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