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호 부산국제영화제 명예 집행위원장의 사진전 ‘김동호와 프렌즈’

143

(Media1=성연호기자) 사진을 통해 다양한 감성 문화를 전파해 온 올림푸스한국(대표 방일석)이 삼성동 신사옥에 위치한 올림푸스홀 내 ‘갤러리 PEN’에서 오는 6월 4일부터 12일까지 9일간 김동호 부산국제영화제 명예 집행위원장의 사진전 ‘김동호와 프렌즈’를 개최한다.
이번 사진전은 김동호 명예 집행위원장이 15년 동안 부산국제영화제에 몸 담으면서 인연을 맺게 된 한국영화계의 대표 감독 및 배우를 비롯하여 세계 각국의 영화제를 돌며 만난 사람들과 부산국제영화제의 따뜻한 추억을 담은 사진들로 꾸며질 예정이다.
김동호 명예 집행위원장은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의 집행위원장 직을 물러나 꾸준한 대외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국제영화제로 성공한 부산국제영화제의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뜻깊은 시간을 갖고자 이번 사진전을 마련했다.
이번 사진전에 올림푸스한국이 참여하게 된 데에는 올림푸스와 김동호 명예 집행위원장의 깊은 인연 때문이다. 음악과 사진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 올림푸스홀이 건립되던 작년부터 김동호 명예 집행위원장은 최고의 문화 공간 구현을 위해 올림푸스홀 고문 위원으로 활동해뿐만 아니라, 이번 사진전의 출품작 중 대부분이 올림푸스 카메라로 촬영된 사진이기도 하다.
올림푸스한국 문화사업팀 고화진 팀장은 “부산국제영화제를 세계적인 영화제의 반열에 올린 김동호 명예 집행 위원장에 대한 존경을 담아 올림푸스한국에서도 이번 사진전에 적극 참여하게 되었다”며, “이번 사진전은 한국 영화의 역사를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전문 포토그래퍼로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출품 사진들이 감각적이라, 영화 마니아는 물론 사진을 좋아하는 일반인에게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호 명예 집행위원장 이번 사진전은 남양주 서호미술관과 인사동 서호갤러리 전시에 이어 세번째 순회 전시로, 롯데쇼핑㈜롯데엔터테인먼트가 후원하고, 부산국제영화제 사진부문 전문위원인 김재성 사진작가가 기획하였다.
한편, 올림푸스홀의 ‘갤러리 PEN’은 하이브리드 카메라 PEN 에서 영감을 받아 혁신적이고 스타일리쉬한 콘셉트를 바탕으로, 사진·팝아트·설치 미술·미디어아트·실험적 퍼포먼스 등 폭넓은 장르의 전시를 수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전문 갤러리다. 올림푸스한국은 대표 글로벌 기업으로서 보다 적극적인 문화 공헌 실현을 위해 앞으로도 갤러리 PEN을 중심으로 기성·신예 작가들의 발굴은 물론 새로운 사진 문화 트렌드를 만들어 갈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올림푸스한국의 올림푸스홀 전용 홈페이지( www.olympushall.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 travelnews@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