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우즈베키스탄에 사랑의 구급차 기증

222

(Media1=남궁진웅기자) 대한항공이 2 일 우즈베키스탄에 응급 장비를 갖춘 구급차 1 대를 무상 기증했다 .
구급차에는 응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응급 처치가 가능한 소소생기 , 석션기 , 혈압계 등 의료 장비들이 장착됐다 .
구급차는 3 일 우즈베키스탄 나보이행 KE523 화물기편에 탑재돼 전달될 예정이다 .
우즈베키스탄 정부는 기증 받은 구급차를 현지 주재 각국 외교관들의 긴급 의료 서비스용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
한진그룹은 중앙아시아 시장 선점과 그룹의 장기 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2009 년 1 월부터 대한항공이 나보이 공항을 위탁 경영하고 있다 . 현재 우즈베키스탄 정부 , 우즈베키스탄항공과 협력해 공항시설 현대화 , 글로벌 항공네트워크 구축 , 배후 복합단지 건설 등 ‘ 나보이 프로젝트 ‘ 를 진행 중이다 .
대한항공 관계자는 " 나보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는 대한항공이 한국 – 우즈베키스탄의 우호 관계 증진과 글로벌 사회공헌 차원에서 결정한 것 " 이라고 밝혔다 .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