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도쿄 항공권 선착순 ’19만9000원’

165


(Media1=남궁진웅기자) 이스타항공 ( 대표 강달호 ) 은 내달 1 일 인천 – 나리타 정기노선 취항을 기념해 특가 이벤트를 마련했다 .
이스타항공은 3 일 인천 ~ 나리타 노선 왕복항공권을 최대 19 만 9000 원 ( 이하 세금 · 유류할증료 제외 ) 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 도쿄 왕복 19 만 9000 원은 기존 항공사 공시 운임대비 최대 30% 낮춘 가격이다 .
7 월 1 일부터 20 일 간 매일 20 명씩 총 400 명에게 특가 혜택이 주어지며 이스타항공 홈페이지 (www.eastarjet.com) 에서 예약 가능하다 .
인천 ~ 나리타 정기노선은 내달 1 일부터 오전 8 시 40 분 인천을 출발해 나리타공항에 11 시 도착하고 , 나리타공항에서 오후 12 시 10 분에 출발해 오후 2 시 50 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스케줄로 매일 왕복 운영된다 .
강달호 이스타항공 대표이사는 “ 이스타항공에서 제공하는 선착순 요금제를 잘 활용한다면 짜릿한 가격의 항공요금으로 부담 없는 해외 여행을 국민 누구나 누릴 수 있다 ” 고 말했다 .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 travelnews@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