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일본 다카야마시에서 한‧일 요리교류회 개최

167

한국관광공사 나고야지사는 9 일 ‘ 한일 고급요리의 하이브리드 교류회 ’ 를 다카야마시에서 개최한다 . 일본의 유명 관광지인 히다 ‧ 다카야마 온천호텔 요리사 및 언론인 약 60 명을 초청한 이번 이벤트는 한식의 고급 먹거리 이미지 구축 및 보급 확대를 위한 ‘ 한식의 세계화 ’ 캠페인의 일환으로 개최된다 .

특히 일반인 대상이 아닌 국내외 관광객이 많이 찾는 일본의 까다로운 전통 온천호텔의 요리사를 대상으로 하는 본격적인 한식 홍보 및 한일 고급요리의 접목이라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가진다 .
이번 행사에는 한국의 인기영화 ‘ 식객 ’ 의 음식감독 등 유명 한국영화의 음식자문역을 맡아온 ‘ 푸드앤컬쳐 코리아 ’ 김수진 원장을 한국에서 초청하고 히다 ‧ 다카야마의 식재료를 사용하여 응용할 수 있는 한식을 시연하고 소개함으로써 ‘ 한일 고급요리의 하이브리드화 ’ 를 통한 한식의 저변 및 보급 확대를 꾀한다 .
일본 기후현에 소재한 인기 관광명소인 히다 ‧ 다카야마는 지난 3 월에 발생한 일본 동북지방 대지진의 영향으로 지진 발생 후 1 달 동안 관광객 약 5 만 명이 방문을 취소하는 등 지역의 관광업계가 큰 타격을 받았으며 , 향후 한국인 관광객 유치를 확대하고 타 일본지역 온천여관과의 차별화를 위해서 온천호텔에서 제공하는 요리에 한식을 응용한 요리를 제공함으로써 한식을 온천지역 브랜드로 도입하여 적극적인 홍보를 전개할 계획이다 .
다카야마시는 이번 행사와 연계하여 6 월을 ‘KOREA MONTH( 한일 우호의 달 )’ 로 지정 , 지역에서 한일 심포지엄 , 경남대학교 초청 실내악 콘서트 , 한국관광 사진전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전개할 예정으로 , 한국과 일본의 고급요리 하이브리드화를 통한 한일 관광 교류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한국관광공사 나고야지사에서는 이번 행사의 후속사업으로서 금년 가을에는 일본 요리사들을 한국으로 초청하여 본고장 한국 음식을 소개하는 팸투어를 추진하는 등 한식의 세계화 및 보급 확대를 위하여 지속적인 노력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 travelnews@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