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디즈니 애니메이션 ‘카2’ 포스터 대공개

330


(Media1=류아연기자) < 미션 임파서블 > 과 <007> 시리즈 부럽지 않은 첩보 영화가 올 여름 관객들을 찾아온다 . 디즈니 / 픽사 애니메이션 < 카 2> 가 7 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것 . 이번에는 기대감을 한층 높이는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

< 카 2> 는 < 토이 스토리 3> 의 제작진이 참여하고 픽사와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의 책임 에니메이터 존 래세터가 연출한 3D 애니메이션 . 전편이 ‘ 레디에이터 스프링스 ’ 라는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펼쳐지는 자동차들의 아기자기한 세계였다면 , 속편에서는 두 주인공 레이싱 카 라이트닝 맥퀸 ( 오웬 윌슨 ) 과 녹슨 견인차 메이터 ( 래리 더 케이블 가이 ) 가 전 세계를 누비며 짜릿한 모험을 하는 과정을 그린다 . 영국 , 이탈리아 , 일본 3 개국에서 펼쳐지는 화려한 세계 그랑프리 대회와 함께 , 악당들의 음모에 맞선 첩보전이 펼쳐진다 .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에는 < 카 2> 를 이끌고 갈 메인 자동차 4 대가 나란히 자리하고 있다 . 제일 앞쪽에는 세계 그랑프리 대회 우승을 노리는 우리의 주인공 라이트닝 맥퀸이 , 그 오른편에는 라이트닝 맥퀸의 단짝친구이자 본의 아니게 첩보전에 휘말리는 견인차 메이터가 있다 .

근사한 선글라스를 끼고 한껏 폼잡고 있는 자동차들 뒤로는 지구와 함께 이들이 모험을 펼칠 도시의 상징물들이 보인다 . 일본의 오다이바 대관람차와 도쿄타워 , 영국의 빅 벤 , 프랑스의 에펠탑 등 우리에게 익숙한 상징물들은 < 카 2> 가 화려한 배경을 자랑하고 있음을 짐작케 한다 .

“ 미션 임파서블도 007 도 없는 올여름 세상을 구하러 우리가 왔다 !” 라는 카피 위로는 “ 다 비켜 ~! 나는 블록버스터다 !” 라는 자신감 넘치는 카피가 고고하게 흐른다 . 이 헤드카피가 허풍만은 아닌 것이 , 존 래세터에 의하면 < 카 2> 는 기존 픽사 영화들보다 훨씬 더 많은 공을 들인 작품이라는 것 . 애니메이션이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거대하고 화려한 스케일에 , 기존 작업보다 10 배 이상 공들인 디테일이 영화의 재미를 더한다 . < 미션 임파서블 > 도 <007> 도 없는 올 여름 , < 카 2> 는 자동차들의 세계에서 펼쳐지는 짜릿한 레이싱과 첩보전을 깜짝 놀랄 만한 수준으로 관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 7 월 21 일 대개봉 !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 travelnews@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