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한국여행 함께 하고 싶은 스타 1위

160

외국인들이 한국여행을 같이 하고 싶은 한류스타는 바로 그룹 ‘ 슈퍼주니어 ‘ 였다 .
한국관광공사는 13 일 웹사이트 Visitkorea 의 전세계 외국인 회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지난달 11 일부터 31 일 동안 진행한 이번 설문조사에는 총 102 개국 12,085 명이 참가했다 . 공사가 운영중인 페이스북과 트위터를 통한 사전 설문조사 및 각 언어권별 대표 포털 사이트의 상위 검색어 분석을 통하여 한류스타 후보 30 명을 선정하고 ‘ 한국을 함께 여행하고 싶은 한류스타 ‘, ‘ 관심한류 분야 ‘, ‘ 한류스타와 함께하고 싶은 체험 ‘ 등 7 개 문항을 조사했다 .

1 위를 차지한 슈퍼주니어는 중국 , 대만 , 동남아시아 등 아시아권을 넘어 프랑스 등 유럽지역에서도 많은 지지를 얻었다 . 빅뱅과 JYJ 가 그 뒤를 이었다
제상원 해외스마트관광팀장은 " 전세계 한류팬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최초의 설문조사라는 의미가 크다 " 면서 " 결과를 바탕으로 보다 다양한 한류마케팅을 적극 전개해 더 많은 외국인이 한국을 찾도록 노력할 것 " 이라고 밝혔다 .

한편 전체 응답자의 77%(32 개국 , 9,253 명 ) 는 전통적 한류 인기지역인 아시아였다 . 응답자의 90% 는 여성이었으며 , 10-30 대 응답자가 84%(10 대 17%, 20 대 49%, 30 대 18%) 에 달해 한류 붐의 주축은 아시아의 젊은 여성들임을 알 수 있었다 . 유럽 35 개국 2,158 명이 설문에 참여해 최근 프랑스에서의 K-POP 열기를 반영했다 .
< ⓒ 대한민국 1등 여행전문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 travelnews@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