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수하물처리시스템(BHS) 정밀도 ‘세계 최고’

151

인천공항 수하물처리시스템 (BHS, Baggage Handling System) 의 정밀도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국제항공통신공동체 (SITA) 가 ‘2015 수하물 보고서 ’ 에서 밝혔다 .

SITA 는 전 세계 항공분야에 IT· 통신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비영리 국제조직으로 , SITA 에서 매년 발간하는 수하물 보고서는 국제항공운송협회 (IATA) 에서 주요기준으로 인용하고 있다 .

SITA 에 따르면 , 수하물 10 만개 당 항공기 미탑재수하물 발생건수로 평가하는 수하물처리시스템 정밀도에서 인천공항은 지난해 0.7 개를 기록해 세계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 오차율 0.0007%) 이는 같은 기간 전 세계 공항 평균치인 14.6 개보다 약 21 배 정밀한 수준이다 .

세계 공항의 미탑재수하물 발생건수는 평균적으로 전년대비 4% 증가 (‘13 년 13.9 개 → ‘14 년 14.6 개 ) 했음에도 불구하고 , 인천공항의 경우 품질향상 노력에 힘입어 오히려 30% 나 감소 (1 개 → 0.7 개 ) 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

인천공항은 시설용량 포화 및 장애에 대비한 선제적인 시설 확충과 개선 , 장애 발생 경향분석을 통한 과학적 운영 , 프로세스 혁신기법 적용 등 창의적인 유지관리 노력을 기울여 온 것이 이러한 평가로 이어졌다 .

특히 , 지난 2009 년부터 운영한 ‘ 환승수하물 첨두예보제 ’ 를 통해 위탁수하물이 몰리는 시간대에 따라 집중도를 3 단계 ( 그린 , 옐로우 , 레드 ) 로 구분하여 예보함으로써 현장인력을 탄력적으로 운용하는 등 항공기 간 수하물 연계가 신속하고 원활하게 이뤄지도록 하고 있다 .

한편, 인천국제공항 1, 2 단계 수하물처리시스템 (Baggage Handling System) 은 포스코플랜텍 (Poscoplantec) 에서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