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근대문화역사거리, 벚꽃 투어 열차 운행

170

군산의 근대문화역사거리와 봄을 맞아 만개한 벚꽃을 동시에 볼 수 있는 관광상품이 출시돼 수도권 여행객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시는 서울에서 출발해 군산 근대문화역사거리와 벚꽃 투어를 하는 특별열차가 오는 4 월 11 일 운행된다고 밝혔다 .

군산투어 열차는 오전 8 시 40 분에 서울 능곡역에서 출발해 서울역과 영등포역 등을 거치며 손님을 태운 후 군산역에 도착해 일제식 건물과 도로 등 근대역사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근대문화역사거리에서 자유관람 및 자유중식 시간을 갖는다 .

이후 군산 시내와 내항 등 군산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월명공원을 방문하고 군산에서 가장 아름다운 벚꽃을 볼 수 있다는 은파유원지에서 봄을 만끽한 뒤 저녁 18 시에 군산역을 출발해 돌아가는 당일 여행코스로 진행된다 .

이번 여행은 최근 인기 있는 서해금빛열차의 당일코스 상품을 다소 보완한 것으로 여행객들에게 군산에서 머무르는 시간을 다소 길게 하여 관광욕구를 충족시켰다는 점과 제휴를 맺은 유명 맛집에는 열차티켓을 제시하면 기다리지 않고 바로 이용할 수 있게 하는 편리함 등으로 여행만족도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시 관계자는 " 앞으로 수도권 관광객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관광 코스 개발 , 연계 프로그램 확충 등을 통해 군산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 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