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

101

(미디어원=강정호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금번 대구 세계물포럼 (4.12-17) 참석을 계기로 국빈방한 (4.11-13) 한 「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 (Gurbanguly Berdimuhamedov)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13 일 오전 청와대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 양국간 호혜적 동반자관계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 및 지역 · 국제문제에 있어 양국간 협력방안 등에 관한 심도 있는 협의를 가졌다 .

이번 「 베르디무하메도프 」 대통령의 방한은 2008 년 11 월 국빈방한 이후 7 년만의 두 번째 국빈방한이며 , 2014 년 6 월 박근혜 대통령의 투르크메니스탄 국빈방문 이후 9 개월 만의 양 정상간 두 번째 정상회담이다 .

박 대통령은 「 베르디무하메도프 」 대통령이 대규모 사절단을 이끌고 방한 , 양국관계 발전의 의지를 보여준 것에 사의를 표하고 , 양국관계는 1992 년 수교 이후 교역이 25 배나 증가하는 등 발전해 왔으나 , 여전히 협력의 잠재력이 많은 것으로 본다고 하면서 , 금번 방한이 공동번영을 향해 나가는 양국관계 강화의 중요한 이정표가 되기를 기대했다 .

「 베르디무하메도프 」 대통령은 방한 초청에 사의를 표하고 , 금번 방한이 기존의 긴밀한 양국관계를 다방면으로 더욱 발전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

박근혜 대통령은 작년 정상회담에서 양국간 합의한 포괄적이고 호혜적인 협력이 제반분야에서 가시화 되고 있다고 평가하고 , 특히 이번 「 베르디무하메도프 」 대통령의 방한을 계기로 4.10 개최된 “ 제 5 차 정부간 경제협력공동위원회 ” 에서 좋은 성과를 거둔 것을 환영했다 .

또한 금번 「 베르디무하메도프 」 대통령의 방한을 계기로 다양한 협정과 MOU 가 체결된 것을 환영하며 , 특히 “ 이중과세방지협정 ” 체결로 기업의 진출이 용이하게 되고 , “ 과학기술협력협정 ” 을 통해 미래 신성장 동력의 공동 개발을 위한 중요한 기반을 마련하게 된 것을 평가하였습니다 . 양 정상은 ’ 투자보장협정 ‘ 의 조속한 체결을 위한 양측간 협의를 가속화시켜 나가기로 했다 .

정상회담 직후 양 정상 임석 下 에 상기 2 개 협정을 포함 , 체육 및 금융협력 MOU, 제 5 차 한 – 투르크메니스탄 경제협력공동위원회 합의의사록 , 투르크메니스탄의 가스액화 (GTL) 플랜트 건설사업 기본합의서 , 투르크멘바쉬 정유공장 2 차 현대화 사업 계약 , 철강생산 플랜트 건설사업 MOU 등 8 건의 문건이 서명되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