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정’ 정명공주, “뜨거워” …영창대군의 미래 암시?

104

(미디어원=박예슬 기자) 드라마 ‘ 화정 ‘ 정명공주 ( 허정은 분 ) 가 영창대군 ( 전진서 분 ) 의 죽음을 암시하는 복선이 전파를 탔다 .

14 일 방영된 MBC 월화드라마 ‘ 화정 ‘ 에서는 어린 정명공주가 상궁과 함께 산책을 하던 중 햇빛에 괴로워하며 쓰러지는 장면이 등장했다 .

정명공주는 태양을 바라보며 " 너무 뜨겁다 " 고 반복해 말하며 고통을 호소했다 . 괴로워하던 정명공주는 갑자기 의식까지 잃어 주위를 놀라게 했다 .

정명공주의 이와 같은 발언은 불에 타 죽음을 맞이하는 오빠 영창대군의 미래를 예언한 것과 같아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

한편 쓰러진 정명공주를 위해 인목대비 ( 신은정 분 ) 는 피접을 보내기로 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