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시즌 1호 퇴장” 김기태 감독에 엄중경고

125

KBO, ” 시즌 1 호 퇴장 ” 김기태 감독에 엄중경고

(미디어원=김인철 기자) 한국야구위원회 (KBO) 가 김기태 KIA 감독에게 엄중경고의 제재를 부과했다 .
KBO 는 17 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야구회관에서 상벌위원회를 열고 지난 15 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7 회말 심판 판정에 불복해 항의하다 퇴장당한 김기태 감독에게 엄중 경고의 제재를 부과했다 .
상벌위는 김 감독이 KBO 리그 규정에 있는 항의 가능시간 (5 분 ) 을 초과해 항의했고 , 모자를 그라운드에 벗어두는 등 관객들의 질서 문란행위를 선동할 수 있는 행동을 했다고 판단해 벌칙 내규에 따라 제재했다고밝혔다 .
한편 같은 날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거행된 한화와 LG 의 퓨처스리그 경기 도중 심판의 판정에 불복하여 퓨처스리그에서 시행하지 않는 합의판정을 요구하며 심판에게 욕설을 하여 퇴장 당한 한화 이정훈 퓨처스 감독에게 벌칙내규 3 항을 적용하여 엄중경고의 제재를 부과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