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방문외국인, ‘길거리 체험’ 가장 하고 싶다.

123

“ 길거리 음식 ” 체험 , 한국에서 가장 해 보고 싶어

– 한국관광공사 , 외국인이 선호하는 체험관광 50 선 선정결과 발표

한복 체험에 나선 관광객, 관광공사의 조사에 의하면 '길거리 음식 체험'이 가장 하고 싶은 체험으로 나타났다.
(미디어원=정인태 기자) 한국관광공사가 실시한 ‘ 외국인이 선호하는 체험관광 50 선 ’ 최종 선정결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에서 해보고 싶어하는 체험 활동 1 위는 “ 길거리 음식 ” 체험인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관광공사는 방한 외래 관광객에게 보다 다양한 한국관광 매력을 홍보하기 위하여 외국인이 한국에서 해보고 싶어하는 체험활동을 테마로 ‘ 체험관광 50 선 ’ 선정 및 홍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이를 위하여 지난 2 월에 117 개 체험 테마 중 57 개 테마를 1 차 선정하였고 , 최종 50 선 선정을 위하여 3 월 2 일부터 13 일까지 한국관광공사 외국어 여행정보 홈페이지 (www.visitkorea.or.kr) 에서 외국인 대상 온라인 선호도 투표를 실시하였다 . 총 4,369 명의 외국인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외국인이 선호하는 체험활동 1 위는 길거리 음식 (54.2%) 이 차지하였고 이어서 한옥 체험 (50.4%), 전통시장 체험 (47.4%), 찜질방 체험 (46.7%) 의 순으로 나타났다 .
특히 이번 투표 결과에는 한국의 독특한 문화를 반영한 야식문화 ( 배달 ) 체험 (18 위 ), 치맥 ( 치킨 + 맥주 ) 체험 (32 위 ) 등이 포함되었으며 , 외국인에게는 다소 생소할 수 있는 찜질방 체험 (4 위 ), 인력거 체험 (34 위 ) 등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나 외국인들이 한국 관광에서 경험해 보고 싶은 활동들이 단순히 보는 관광에서 벗어나 체험을 위주로 보다 다양해지고 풍성해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
언어권별 선호도에서는 영어권은 길거리 음식 , 고궁 체험 , 전통시장 체험을 선호하는 반면 , 일본인은 한옥 체험 , 일출 / 일몰 감상 , 한방 검진 체험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또한 , 중국인은 한복 체험 , 길거리 음식 , 한옥 체험을 , 홍콩 / 대만인은 한복 체험 , 겨울 스포츠 , 찜질방 체험의 순으로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나 어권별로 선호하는 체험활동에도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이번에 선정된 ‘ 체험관광 50 선 ’ 은 수도권을 비롯하여 지방에서도 체험할 수 있는 활동들이 다수 포함되어 있어서 향후 외국인 개별 관광객의 수도권 집중 현상 해소와 함께 지역의 대표 관광 콘텐츠로 육성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는 평가이다 .
한편 한국관광공사 해외스마트관광팀 이태혁 팀장은 “ 체험관광 50 선에 대해 특집기사 및 동영상을 제작하여 공사 홈페이지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하여 적극 홍보함으로써 한국관광의 질적 개선과 함께 외국인 관광객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 라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