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부산-괌 노선 취항식, 주 4회 운항 시작

195

진에어 , 부산 – 괌 노선 취항식, 주 4 회 운항 시작
-29 일 ( 금 ), 김해국제공항에서 부산 – 괌 정기 노선 취항식 진행
-189 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 투입해 주 4 회 운항
– 김해국제공항에서 오전 출발 스케줄을 운영해 여행 편의 확대
– 인천발 , 부산발 괌 노선에 연간 총 5 만 8 천여석 공급

(미디어원=권호준 기자) 진에어 – 는 29 일 오전 김해국제공항에서 올해 첫 번째 부산발 신규 국제선인 부산 – 괌 노선의 취항식을 갖고 운항을 시작했다 .
이번 취항식은 최정호 진에어 대표이사 , 황국두 진에어 부산지점장 등 진에어 임직원을 비롯해 박순천 한국공항공사 부산지역본부장 , 강외구 법무부 정보관리과장 , 윤지환 김해공항경찰대 실장 , 하만기 대한항공 부산여객서비스지점 지점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김해국제공항 2 층 10 번 탑승 게이트 앞에서 진행됐다 . 이번 행사에서는 진에어의 부산 – 괌 정기 노선의 취항을 알리는 리본 커팅식을 비롯해 첫 편에 탑승하는 운항승무원 , 객실승무원을 축하하는 꽃다발 전달식 등이 진행됐다.
진에어는 부산 – 괌 신규 노선에 189 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투입해 주 4 회 ( 월 , 수 , 금 , 일 ) 운항 한다 . 현지 시각 기준으로 출발편은 김해공항에서 오전 7 시 30 분에 출발해 12 시 35 분에 괌에 도착하며 , 귀국편은 괌에서 오후 1 시 45 분에 출발하는 스케줄로 운영된다 .
진에어는 지난 2010 년 국내 저비용항공사 최초로 인천 – 괌 노선에 취항한 바 있다 . 이에 이어 이번 부산 – 괌 노선도 운항하게 됨에 따라 진에어의 하계 스케줄 기간 중 괌 노선 총 공급 좌석 수는 약 5 만 8 천여석으로 늘어나게 됐다 .
진에어는 “ 지난해 괌을 찾은 한국인 수는 지난 2014 년 대비 약 39% 증가한 약 43 만명 [1] 을 기록할 정도로 지속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 며 , “ 특히 진에어의 부산 – 괌 노선은 국내 항공사 중 유일하게 오전 출발 부산발 스케줄로 구성되어 김해국제공항 이용객들의 선택권이 확대될 전망이다 ” 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진에어의 부산 – 괌 노선은 첫 편 탑승률 98% 을 기록하는 등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