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1분기 항공업계 관심도 최정상…아시아나·제주항공 순

345

(미디어원) 대한항공이 지난 1분기 국내 9개 항공사 가운데 소비자 관심도 1위를 유지, 고공비행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데이터앤리서치는 뉴스·커뮤니티·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3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국내 9개 항공사 정보량에 대해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은 정보량 순으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에어부산 ▲티웨이항공 ▲에어서울 ▲에어프레미아 ▲플라이강원 등이다.

이번 조사시 각 항공사 소속의 스포츠 구단 연관 포스팅을 제외하기 위해 ‘경기’ 등을 제외어로 설정했다.

대한항공은 올해 1분기 총 13만9,985건의 정보량을 기록하며 언론 뉴스 및 국내 항공업계 소비자 포스팅 1위를 차지했다.

스포츠 포스팅을 제외했는데도 압도적인 1위를 나타냈다.

이어 아시아나항공이 지난 1분기 총 7만9,796건으로 2위에 랭크됐다.

제주항공은 지난 1분기 6만3,210건으로 3위를 차지했다. LCC 항공사 중에서는 단연 1위이다.

이어 진에어가 4만3,435건의 정보량으로 뒤를 이었으며 에어부산은 3만3,027건으로 5위를 차지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총 3만2,911건을 기록하며 6위를 차지했다.

에어서울은 총 1만6,637건으로 7위였으며 에어프레미아는 6,450건으로 뒤를 이었다.

플라이강원의 올해 1분기 정보량이 3,673건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30% 이상 급증했다.

데이터앤리서치 관계자는 “올 1분기 항공업계 포스팅 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두자릿 수 이상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하늘길이 계속 열리고 운항수도 늘어나고 있어 소비자 관심도는 갈수록 더 높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