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두번째 스무살’ 최지우·이상윤, 커피 3천잔 ‘쏜다’

162

[아시아엔=편집국] tvN ‘두번째 스무살’에 출연중인 최지우와 이상윤이 시청률 6% 돌파 기념으로 24일 오후 2시부터 커피 3천잔을 사람들에게 선물한다.
최지우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서울역에서 추석 연휴 귀성객들에게 총 3천잔의 아이스커피를 최지우와 이상윤의 이름으로 전달한다고 밝혔다.
한편 최지우는 촬영 스케줄로 현장에 참석하지 못하는 대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두번째 스무살이 오늘 오후 2시 서울역에서 음료수를 쏩니다"라고 이벤트 소식을 알렸다.
앞서 최지우와 이상윤은 ‘두번째 스무살’의 시청률이 3%를 넘으면 팬들에게 커피 300잔을 선물하고, 이후 시청률이 1%포인트 오를 때마다 추가로 100잔씩 선물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두번째 스무살’은 첫회에서 3.8%를 기록하며 바로 3%를 넘어선 뒤, 3회 4.6%, 4회 5%, 6회 6.6%를 기록하며 시청률 상승 중이다.
이에 최지우와 이상윤은 지난 11일 건국대 캠퍼스에서 자신들의 이름으로 아이스커피 300잔을 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