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언론인, 경주엑스포 방문

138

-경주엑스포 석굴암 HMD 체험 놀라워요
– 멕시코 · 우즈베키스탄 · 터키 3 개국 10 명 해외언론인 경주엑스포 방문
– 석굴암 HMD 트래블 체험 · 취재 … 전통문화 + ICT 기술 결합에 찬사

(미디어원=강정호 기자) 멕시코 , 터키 , 우즈베키스탄 등 해외에서 온 언론인들이 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찾아 석굴암 HMD 트래블 체험 등을 취재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
경주엑스포는 29 일 오전 해외언론인 10 명이 경주엑스포를 찾았다고 밝혔다 . 한국의 문화와 관광 등을 취재해 다큐멘터리 , 정보 프로그램 등을 방영하기 위해 지난 24 일 방한한 이들은 서울 , 평창 , 정선 등의 취재를 마치고 29 일 경주를 찾아 경주엑스포 공원을 방문했다 .
이날 취재에서 3 개국 10 명의 언론인들은 경주타워에 올라 석굴암 HMD 트래블체험관을 직접 체험하고 이스탄불 홍보관과 드라마 선덕여왕 속으로 전시를 취재하는 등 큰 관심을 표했다 .
이들이 가장 관심을 보인 ‘ 석굴암 HMD(Head Mounted Display) 트래블 체험관 ’ 은 지난해 ‘ 실크로드 경주 2015’ 에서 처음 선보였으며 전통문화와 ICT 기술을 결합한 프로그램으로 많은 관람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
해외 언론인들은 세계 최고의 석굴사원인 ‘ 석굴암 ’ 을 HMD 기술과 스토리텔링 전시기법을 통해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이 체험관을 체험한 사람들은 놀라움과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
멕시코 국영방송 ‘ 까날 온세 (Canal Once)’ 취재팀의 앵커인 페데리코 깜벨 페냐 (Federico Campbell Pena) 는 “ 최첨단 기술을 활용해 이런 콘텐츠를 개발하고 이를 생생한 교육의 장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 놀라웠다 ” 며 “ 멕시코도 세계적인 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활용가치가 높다고 생각한다 ” 고 밝혔다 .
우즈베키스탄 국영 TV 라디오 (National Television and Radio Company)’ 의 무미노브 다브라트무로드 (Muminov Davlatmurod) 부편집장은 " 젊은이들에게 문화나 역사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는데 최적화된 콘텐츠라고 생각한다 “ 며 ” 단순히 재미 뿐 아니라 교육적인 활용가치가 높다는 점에서 큰 관심을 느낀다 “ 고 말했다 .
터키 민영방송 ‘ 하버투르크 티비 (Haberturk TV)’ 의 에디터인 무함마드 일마즈 (Muhammed Yilmaz) 는 “ 경주엑스포에 마련된 이스탄불 홍보관을 꼼꼼히 둘러보았는데 구성이 매우 알차다고 느꼈다 ” 며 “ 이스탄불과 경주엑스포의 오랜 우정과 이스탄불 홍보관의 모습을 잘 담아 방송할 것 ” 이라며 감사함을 표했다 .
이날 경주엑스포를 방문한 해외언론인들은 오는 5 월 7 일까지 한국에 머무르며 한국의 다양한 관광지와 문화를 취재할 예정으로 , 자국에서 다큐멘터리와 정보 프로그램 형식으로 방송해 한국에 대한 이해를 돕고 긍정적인 이미지를 제고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