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중국 물 부족 지역에 「사랑의 물 나누기」

162

아시아나 , 중국 물 부족 지역에 「 사랑의 물 나누기 」

– 2008 년부터 「 모친수교 – 사랑의 물 나누기 」 프로젝트 참여 , 총 8 천 5 백여 만원 기부

– 물 저장고 · 수도관 · 식수대 건립 통해 , 마을 주민 1,000 여명 식수난 해소 기대돼

(미디어원=권호준 기자) 아시아나항공 ( 사장 김수천 ) 은 26 일 ( 화 ), 중국 산시성 ( 山西省 ) 에 위치한 난고우홍커우촌 ( 南高洪口村 ) 에서 가뭄지역 물 나눔을 위한 ‘모친수교 ( 母親水窖 ) – 사랑의 물 나누기’ 행사를 실시했다 .
난고우홍커우촌 마을회관에서 진행된 이날 기념 행사에는 , 아시아나항공 안병석 중국지역본부장과 산시성 부녀아동공작위원회 러언찐양 ( 任晋阳 ) 판공실 주임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
‘ 모친수교’는 ‘ 엄마의 물 저장고 ’ 라는 뜻의 한자어로 , 사막이 많은 중국 서부지역의 식수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수질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이들 마을에 대형 물 저장고를 설치 및 기증하는 ‘ 사랑의 물 나눔 ’ 프로젝트다 .
‘ 중국부녀발전기금회 ’ 가 주관하는 이 사업에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08 년부터 매달 일정 금액을 기부해 왔으며 , 이렇게 모아진 기부금은 현재까지 약 49 만 위안 ( 한화 약 8 천 5 백만원 ) 에 이른다 . 이를 통해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10 년 중국 서부의 상습 가뭄 지역인 상시성 ( 陕西省 ) 위린시 ( 榆林市 ) 에 물 저장고를 설치해 기증한 바 있다 .
아시아나항공의 두 번째 「 모친수교 – 사랑의 물 나누기 」 기증지인 난고우홍커우촌은 , 최근 샘과 산속의 물이 모두 고갈되어 심각한 식수난을 겪고 있는 곳으로 , 주민들 대부분이 먼 곳까지 물을 길으러 가야 하는 수고와 어려움을 감내하고 있는 마을이다 . 이에 아시아나항공은 마을 인근에 총 2 만 4 천 리터 들이의 물 저장고 5 대를 설치하고 , 마을 내 가구마다 물을 공급하기 위한 길이 2,500m 의 수도관을 건설하는 한편 , 공동 식수대를 설치해 주민들의 식수 부족 문제를 해결코자 하였다 .
이날 행사에 참석한 아시아나항공 안병석 중국지역본부장은 , “ 이번 지원사업으로 약 500 가구 , 1,000 여 명의 마을 주민들이 식수난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며 , “ 아시아나항공의 ‘ 사랑의 물 나누기 ’ 프로젝트가 중국 지역 내 가뭄지역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 ” 고 소감을 밝혔다 .
한편 , 금호아시아나그룹 ( 회장 박삼구 ) 은 사회적 책임과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고 사회에 공헌하는 아름다운 기업을 표방하고 있으며 , 이에 맞춰 아시아나항공은 한 · 중간 32 개 노선을 운항하고 있는 항공사로 ▲ 중국 – 아름다운 교실 ▲ 희망공정 교육기금 지원 ▲ 재난지역 긴급구호 물품 지원 등 중국 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