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CF로 기해년 새해인사 전한다

⊙ 대한항공, 12월 28일부터 고객 새해 인사 TV 광고 선보여 ⊙ 고객에 대한 감사와 새해 인사… 기해년 황금돼지 해를 맞아 고객과 국민의 풍요로움을 기원하는 내용 담아내

513
사진;CF-캡쳐 제공;대한항공

(미디어원=이문숙기자) “새해에는 당신의 웃음소리도 함께 올라갔으면 – 2019년 1월 대한항공 올림”

대한항공은 12월 28일(금)부터 고객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새해 인사 TV 광고를 선보인다.

대한항공이 이번 TV 광고를 선보이는 이유는 지난 2018년 한 해 대한항공을 이용해 준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다.

 또한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고객의 행복을 기원하는 의미도 담고 있다.

특히 풍요로움을 상징하는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 한 해 고객과 국민이 한층 더 풍요로워졌으면 하는 바람을, 어린 아이의 환한 웃음과 황금빛 일출 장면을 배경으로 비상하는 대한항공 항공기에 담아냈다.

한편 대한항공은 2008년‘미국, 어디까지 가봤니’시리즈 이래로 스토리 텔링 방식의 취항지 광고캠페인을 선보이고 있으며, 전 세계 각국 취항지의 매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아름다운 영상과 신선한 카피를 담은 광고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소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스페인, 크로아티아 등 신규 취항지를 배경으로 한 광고 캠페인을 잇따라 선보여 고객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