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시설관리공단, 체육시설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전자출입명부’ 도입

331

서울특별시 금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박평, 이하 공단)은 공단이 운영 중인 금천구민문화체육센터, 금빛휘트니스센터, 금나래체육센터 3곳에 ‘전자출입 명부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 3곳은 실내 체육시설로서 현재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휴관 중이나 개방화장실로 지정되어 있다. 이에 공단은 다수의 이용자가 방문하는 점을 고려해 스마트폰 네이버 앱 등을 통해 개인별로 암호화된 일회용 QR코드를 발급받아 출입구에 설치된 태블릿 PC 화면에 스캔, 인증 과정을 거친 뒤 출입하는 시스템인 ‘QR코드 전자출입 명부’를 도입했다.

다만, QR코드 사용에 익숙하지 못하거나 스마트폰 미소지 이용자의 선택권을 보장하기 위해 어린이와 어르신을 대상으로 수기 출입 명부 작성이 허용된다.

이 시스템은 평상시 개인정보와 방문 기록을 암호화해 보관하다가 필요시에만 결합, 방역 당국이 시설 방문자 현황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방문 기록은 코로나19 잠복기의 최대 2배인 4주 이후 자동 파기된다.

박평 이사장은 “전자출입 명부 활용을 통해 코로나19를 사전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와 더불어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 방문객들에게 적극적인 참여 독려 및 마스크 착용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을 지속적으로 안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