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그린트러스트, 궁궐숲 가꾸기 캠페인 첫 활동으로 창경궁 나무심기 진행

4월 21일 대한민국 5대 궁궐 중 한 곳인 창경궁에서 유한킴벌리 임직원과 나무심기 활동 시작으로 궁궐숲 가꾸기 캠페인 진행 궁궐 내 식생의 생태적·역사적 연계성 위해 북악산과 창경궁의 식물상 검토하고 관련 전문가들의 자문 거쳐 녹지관리 봉사활동 뿐 아니라 궁궐숲 관련 교육을 병행한 지속적 궁궐숲 가꾸기 캠페인 추진 예정

259
뉴스 제공서울그린트러스트

(미디어원) 서울그린트러스트(이사장 지영선)는 4월 21일 서울 율곡로 창경궁 권역에서 유한킴벌리 사원 및 사원가족과 함께 대한민국 녹색자산인 궁궐의 숲을 보존하기 위한 나무심기 활동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활동은 서울그린트러스트와 유한킴벌리, 창경궁관리소가 지난해 11월 맺은 ‘창경궁 수목 및 녹지의 지속가능한 관리를 위한 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날 유한킴벌리 사원 및 사원가족 40명은 율곡로 창경궁 권역에서 한국의 대표 수종인 진달래를 비롯해 약 130그루의 나무를 심었다. 또한 봉사자들이 궁궐숲의 중요성에 대해 이해할 수 있도록 문화재청 문화재 전문위원이자 ‘궁궐로 떠나는 힐링 여행’의 저자 이향우 문화해설사를 초청, 창경궁과 궁궐 내 나무 이야기를 주제로 한 교육을 진행하기도 했다.

특히 궁궐 내 식생의 특징을 보전하고 이어가기 위해 적절한 나무를 고르는 데 힘을 썼다. 이를 위해 북악산의 식물상과 창경궁 내 주요식생보고서를 참고했고, 문화재 및 생태관련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주요 수종을 선정했다.

이날 심은 나무는 이후 시민참여 궁궐숲 가꾸기 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서울그린트러스트 서지영 코디네이터는 “궁궐숲 가꾸기의 첫 걸음에 함께 해주신 유한킴벌리와 사원가족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도시의 녹색자산인 궁궐의 숲을 보존하고 그 가치를 알리는 궁궐숲 가꾸기 활동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그린트러스트는 5대 궁궐 중 한 곳인 창경궁에서 대한민국의 자연유산이자 도시숲인 궁궐숲의 자연을 건강하게 보존하고, 그 가치를 국민들에게 알리는 것을 목표로 민관 협력형 궁궐숲 가꾸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2023년부터 2025년까지 율곡로 내 창경궁 권역의 녹지대를 시민과 함께 돌보고, 궁궐숲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유한킴벌리와 국민은행이 파트너 기업으로 함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