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노인요양시설 전통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 참여 요양시설과 예술단체 모집

6월~11월, 전국 240개 노인요양시설에서 체험형 전통예술 프로그램 1200회 운영 4. 24.(월)~5. 26.(금), 노인요양시설(주야간보호센터, 노인요양원) 240개 모집 5. 8.(월)~5. 11.(목), 전통예술 프로그램 운영 참여 예술단체 39개 공모 접수

207
뉴스 제공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미디어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김삼진)은 ‘노인요양시설 전통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 프로그램 운영에 참여할 요양시설 및 예술단체를 공모한다.

2018년 시작돼 올해로 6회째 진행되는 ‘노인요양시설 전통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은 고령화 사회 가운데 문화예술 향유 기회가 제한적인 노인요양시설 어르신을 대상으로 한 문화향유 사업이다.

매년 전통예술단체를 선발해 감상 위주의 공연이 아닌 체험형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진행해왔다. 2022년까지 910여 명의 예술가가 1929개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해 요양시설 어르신들에게 전통예술 체험과 일상의 즐거움을 선사했다.

올해 노인요양시설 공모는 ‘주야간보호센터’와 ‘노인요양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33㎡(10평) 이상의 실내 공간을 보유한 요양시설이면 신청할 수 있으며 요양시설 현황 등을 구글 설문 링크로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정된 240개 요양시설은 각 5회 차 전통예술 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참여예술단체 공모는 사업자등록증을 보유한 3인 이상의 전통공연예술단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전통예술 전공자 및 이에 준하는 경력을 보유한 인원이 반드시 포함돼야 하며, 전통예술을 기반으로 한 프로그램 계획서를 제출해야 한다.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 단체는 프로그램 운영비로 2300만원 내외를 지원받아 6월부터 11월까지 전통예술 프로그램을 30회 운영하게 된다.

문화체육관광부 정책 담당자는 K-컬처의 뿌리인 국악을 더 많은 분이 누릴 수 있게 고령, 장애 등 개인적 여건이나 혹은 지역적 여건으로 문화향유가 어려운 분들을 찾아가는 문화 서비스를 더 활성화하겠다고 밝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삼진 이사장은 “전통예술의 사회적 가치 제고와 확산 방법을 여러모로 고민하고 있다. 이동이 제한적인 요양시설 어르신들의 문화향유와 예술활동 확장에 참여할 요양시설과 예술단체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 바란다”고 말했다.

‘노인요양시설 전통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 참여 요양시설 및 예술단체 공모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