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몽골 해외 자원봉사 프로그램 ‘몽구르다’ 참가 청소년 모집

여성가족부 ‘꿈과 사람속으로’ 청소년해외자원봉사단 공모 사업 하나로 7년 연속 진행 6박 7일간 몽골 울란바토르에 사회적 배려 청소년 14명 파견 몽골 청소년과 함께하는 봉사와 교류, 역사 탐방, 현지 문화 체험 등 다양 프로그램 진행

245
뉴스 제공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미디어원)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미지센터)는 7월 23일(일)부터 29일(토)까지 6박 7일간 몽골 울란바토르 일원으로 청소년 해외 자원봉사단을 파견한다. 참가 대상은 전국의 만 15~24세 연령의 사회적 배려 청소년으로 해외여행 및 단체 활동에 결격 사항이 없어야 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6월 3일(토) 연합 발대식을 시작으로 총 4회의 온·오프라인 사전 활동, 6박 7일간의 현지 파견 및 결과 보고회로 구성됐으며 참가 청소년들은 활동팀을 구성해 봉사활동, 문화 교류 등 프로그램 전반에 계획부터 실행, 평가까지 자기 주도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미지센터는 2022년 울란바토르의 ‘보양트오하 7번 학교’ 소속 아동을 대상으로 청소년이 직접 창작한 한글 교육 동화책 300권을 전달했으며, 올해도 7번 학교와 협력해 재학생 300여명을 대상으로 한글 교실, 한국어 문화 교육, 도전 백일장 등 교육 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 청소년들은 7번 학교 한국어반 청소년들과 팀을 이뤄 봉사활동뿐만 아니라 테를지 국립공원을 방문해 말타기, 의상 체험, 게르 숙박 등 다양한 문화 체험 활동을 함께할 예정이다. 몽골 청소년과 함께하는 교류 활동 및 문화 탐방을 통해 사회적 배려 청소년들이 인문적 소양과 상생의 지혜를 갖춘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미지센터는 여성가족부 ‘꿈과 사람속으로’ 청소년해외자원봉사단의 사업 공모를 통해 7년 연속 해당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해 ‘몽구르다’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 문화 교류 특화 시설로서 우수한 역량과 운영 결과를 인정받아 우수 프로그램 부문 및 우수 활동팀 부문에서 각각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몽구르다 프로그램의 참가자 모집은 4월 18일(화)부터 5월 3일(수)까지 진행되며, 청소년국제교류네트워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미지센터 홈페이지 또는 청소년국제교류네트워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미지센터 홈페이지에서 지난해 창작 동화책 역시 찾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