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로즈데이’에 장미꽃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 선정

511

(미디어원)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로즈데이’에 장미꽃을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지난 4월 15일부터 5월 10일까지 초·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가 1,515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로즈데이에 장미꽃을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방탄소년단 지민(727명, 48.0%)이 선정됐다.

지민에 이어 스트레이 키즈 현진(277명, 18.3%)이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강다니엘(257명, 17.0%), 박서준(202명, 13.3%)이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5월 14일 ‘로즈데이’는 연인들끼리 사랑의 표현으로 장미꽃을 주고받는 날이다.

로즈데이의 유래는 정확히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미국의 꽃집을 운영하던 마크 휴즈가 사랑하는 여성에게 가게의 모든 장미꽃을 바치며 고백한 날에서 유래됐다고 한다.

다양한 컬러를 가진 장미는 컬러마다 꽃말도 다르다.

붉은색 장미는 열렬한 사랑, 아름다움, 열정을 주황색 장미는 수줍음, 첫사랑의 고백을 노란색 장미는 우정, 평화, 이별의 의미가 있다.

특히 노란색 장미는 ‘이별’이라는 의미가 있어 졸업식 등에서 선물하는 경우가 많으니 사랑하는 연인에게 선물할 때에는 오해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그 밖에 분홍색 장미는 감사의 표시, 품위, 우아함을 흰색 장미는 청순, 존경을 파란색 장미는 기적, 희망, 포기하지 않는 사랑을 뜻한다.

로즈데이에 장미꽃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지민이 뽑힌 이유에 대해 세븐에듀&수학싸부 차길영 대표는 “지민의 다정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이 여심을 사로잡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방탄소년단 지민은 액션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라이드 오어 다이>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보컬로 참여했다.

특히 지민은 한국 아티스트로서는 최초로 <분노의 질주> 시리즈의 OST 크레딧에 이름을 올려 그 의미가 남다르다. 또한 트레일러 음원과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에 직접 등장한 지민의 모습만으로도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추후 공개될 ‘Angel Pt.1’ 뮤직비디오의 공식 풀 버전은 오는 18일에 공개 예정이다.

지민은 미국 힙합을 대표하는 힙합 아티스트 코닥 블랙과 NLE 초파가 작업한 ‘Angel Pt.1’에 보컬로 참여했으며 유니크한 음색으로 곡의 완성도를 한껏 더했다.

힙합 비트를 기반으로 하는 중독성 강한 곡인 ‘Angel Pt.1’은 영화 <분노의 질주: 라이드 오어 다이>의 메인 테마곡으로 압도적인 액션과 어우러지면서 관객들에게 보는 재미와 듣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사진 : 방탄소년단 지민 (출처 빅히트 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