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체육회] 붉은 한복 입은 전현무X김병현, 축구 A매치 응원석 깜짝 등장

421

-전현무X김병현 등장에 응원석은 물론 온라인도 ‘들썩’…“무슨 프로냐”, “한복은 벌칙이냐”
-항저우 AG 향해 달리는, 조선의 심장을 뛰게 할 TV CHOSUN ‘조선체육회’…7월 첫 방송!

(미디어원) TV CHOSUN의 리얼 스포츠 예능 ‘조선체육회’의 스포츠예능국장 전현무, 그리고 야구부장 김병현이 한국과 페루의 축구 A매치(국가대표 평가전) 현장에 깜짝 등장해 열띤 응원을 펼쳤다.

전현무X김병현은 16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펼쳐진 한국 대표팀의 축구 A매치 응원석에 붉은 한복 차림에 갓, 붉은악마 머리띠를 쓰고 출몰해 주변 시민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옆자리에 있던 배우 천정명 역시 이들을 보고 깜짝 놀랐고, 이날 경기 해설위원으로 나선 축구부장 이천수는 “나 응원하러 온 사람들”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생각지도 못한 ‘조선체육회’ 버전(?) 전현무X김병현의 등장에 관객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고,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두 사람을 찍은 인증샷이 화제를 모았다. 네티즌들은 “진정한 K-응원”, “한복은 벌칙이냐”, “무슨 프로냐”며 관심을 드러내는 한편, “조선체육회 닉값 하네”라며 ‘조선체육회’답다는 반응도 보였다.

‘조선체육회’의 중심인 전현무는 종편 최초로 2023 항저우 아시안게임 중계를 확정한 TV CHOSUN을 통해 스포츠 중계에 처음 도전할 예정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스포츠예능국장’이라는 새로운 직함을 단 전현무는 A매치를 비롯한 스포츠 이벤트들에서 ‘조선체육회’ 멤버들과 함께 중계는 물론, 응원과 선수 인터뷰 등 다양한 임무를 소화할 예정이다.

조선의 심장을 뛰게 할 리얼 스포츠 예능 TV CHOSUN ‘조선체육회’는 7월 첫 방송된다.(사진제공=TV CHOSUN ‘조선체육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