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제44회 ‘장애인의 날’ 특집방송 소개

192

(미디어원)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이사장 이수성)는 장애인의 날을 맞이해 계기 교육 자료로 활용할 수 있는 ‘장애인의 날 특집방송’ 2편을 제작, 오는 19일(금) KBS를 통해 방송할 예정이다.

첫 번째 특집방송은 ‘대한민국 1교시’로, 2005년부터 교육부, KBS3 라디오,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공동 기획하고 사랑의 열매에서 후원하는 초등학생을 위한 장애이해교육 방송이다. 보이는 라디오 형태로 제작됐으며, 올해 20회를 맞았다.

올해는 ‘손잡고 한 발짝 더’라는 주제로 어린이들의 워너비 유튜버 ‘민쩌미’와 이광엽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안내견 인식개선 동화 ‘함께 걷는 길이라면, 어디든 좋아!’, 장애인 여행을 소재로 한 애니메이션 ‘우리 같이 가자’, 100만 과학 유튜버 ‘궤도’의 장애인 보조공학센터 체험, 허우령 앵커·이준민 마술사가 출연해 초등학생에게 전달하는 ‘장애인의 날’ 메시지 등 다양한 코너를 마련했다.

‘대한민국 1교시’는 오는 4월 19일(금) 9시부터 KBS1·3 라디오를 통해 방송되며, KBS 홈페이지와 유튜브에서 시청할 수 있다.

두 번째 특집방송으로 청소년을 위한 장애이해교육 드라마 ‘자전거는 두 바퀴로 달린다’가 방송된다. 장애이해교육 드라마는 교육부, 삼성화재,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공동 기획해 2008년부터 매년 ‘장애인의 날’에 방송되고 있으며, 올해로 열여섯 번째를 맞았다.

이번 드라마는 발달장애를 가진 친구와 진로를 고민하는 과정을 담아냈으며, 그룹 위키미키 멤버로 뮤지컬 ‘영웅’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활동 중인 최유정(은애 역)과 데뷔 후 다양한 작품 및 광고 모델로 활동 중 ‘보이즈 플래닛’에 참가하며 인지도를 높인 배우 정민규(민욱 역),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다채로운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친 배우 한기찬(정훈 역)이 출연한다. 방송은 KBS1TV에서 4월 19일(금) 11시 10분에 이뤄진다.

‘자전거는 두 바퀴로 달린다’는 앞서 지난 15일(월)에 서울 양천중학교(교장 이순규)에서 학생 시사회를 개최했으며, 최유정·정민규·한기찬 배우와 양천중학교 재학생, 손기서 강서양천교육지원청 교육장, 한호규 삼성화재해상보험주식회사 상무 등 총 430여 명이 함께 관람했다.

한편 특집방송 시청 후에는 ‘제26회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방송소감문 부문에 응모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