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과 티웨이항공이 양사간 공동운항(CODE-SHARE) 노선 확대.

127

이스타항공과 티웨이항공이 양사간 공동운항 (CODE-SHARE) 노선 확대 .


(미디어원=권호준 기자) 이스타항공과 티웨이항공이 양사간 공동운항 (CODE-SHARE) 노선을 확대한다 .

양사는 오늘 (21 일 ) 오후 2 시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업무 협약식을 열고 , 공동운항에 대한 상호 협약을 체결했다 .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오는 6 월 7 일부터 인천에서 출발하는 방콕 , 오사카 , 후쿠오카 , 나리타 노선에 대한 공동운항에 들어간다 . 양사는 이미 지난 2013 년 국내 저비용항공사 (LCC) 로서는 처음으로 김포 – 타이베이 노선의 공동운항을 시작한 바 있다 .

이로써 양사간 총 5 개 노선 ( 김포 – 타이베이 , 인천 – 방콕 , 인천 – 오사카 , 인천 – 후쿠오카 , 인천 – 나리타 ) 을 함께 운항하게 되었다 . 이를 통해 양사간 운항하는 항공편 선택에 따른 소비자 선택권이 넓어져 고객들의 항공편 이용시간에 따른 편의성이 더욱 향상될 예정이다 ..

또한 양 항공사는 공동운항 노선 판매를 촉진하기 위한 공동마케팅 활동을 넓혀 나가 영업활동 확대에 따른 수익 확대도 함께 모색할 수 있게 되었다 . 이번 공동운항 협약을 통해 양 항공사는 향후 다른 노선의 공동운항 확대도 점차 넓혀 나갈 예정이다 .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선정한 ‘2015 년 우수항공사 (Airline of the Year)’ 로 뽑힌 두 항공사는 " 이번 공동운항 협정은 무엇보다 양사간 스케줄 보완을 통해 고객들의 편익을 증대시키는 데 그 목적이 있다 . 우리나라의 진정한 대표 LCC 로서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경쟁이 아닌 상생의 자세로 협력할 것 " 이라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