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英 백조의 호수 세계거장 ‘메튜 본’ 감독까지  매료시킨 ‘월드클래스’ 메인댄서

479

영국의 유명 안무가인 ‘매튜 본(Matthew Bourne)’이 최근 자신의 SNS에 방탄소년단 지민의 ‘2016년 SBS 가요대전’ 오프닝 무대영상을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리트윗 하여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해당 영상은 2016년 12월 26일에 진행된 연말무대로 나단뮤직의 ‘Pin-up-Girl’ 의 음악에 맞춰 선보인 현대무용 영상으로 지민은 무대에서 유려한 춤선을 선보여 깊은 인상을 남겼다.

지민은 방탄소년단 정규 4집 ‘MAP OF THE SOUL:7’ 앨범의 선공개곡 ‘Black Swan(블랙스완)’ 무대에서 팀내  유일한현대무용 전공자로써 완벽한 블랙스완을 구연하며 부드럽고 가벼운 날개짓과 몸짓으로 고난도 스킬의 팝핀까지 선보이며 아름다운 춤선으로 시작부터 끝까지 눈을 뗄 수 없게 이끌고 황홀한 무대를 선사해 세계 무용 전문가들에게 찬사를 받아왔다.

지민의 영상을 리트윗 한 ‘매튜 본(Matthew Bourne)’은 영국 최고의 안무가다.

런던의 웨스트우드와 브로드웨이에서 상영된 댄스 뮤지컬 ‘백조의 호수(Swan Lake)’, ‘호두까기 인형(The Natcracker)’, ‘마이 페어 레이디(My Fair Lady)’, ‘메리 포핀스(Marry Poppins)’ 등 클래식 고전 발레를 댄스 뮤지컬로 부활시킨것으로도 유명하다.

특히 ‘영국의 토니상’ 으로 불리는 최고 권위의 공연예술상인 ‘로렌스 올리비에상’ 역대 최다 수상자이며,1999년에는 세계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토니상(Tony Awards)에서 뮤지컬 최고 안무가상과 최고 연출가 상을 동시 수상(1999년)한 최초의 영국 감독이며, 2016년에는 현대무용가 중 최초로 영국 왕실로부터 기사 작위를 수여받은 거장 안무가다.

거장 ‘매튜 본(Matthew Bourne)’과 21세기 최고의 아이콘 방탄소년단 지민의 소식에 외신들도 발빠르게 해당 내용을 보도했다.

북미매체 ‘올케이팝(allkpop)’과  ‘코리아부 (Koreaboo)’는 각각 ‘영국 최고 안무가 겸 감독인 매튜 본 경은 2016년 SBS 가요 대전의 방탄소년단 지민 현대무용 무대에 반응했다!’, ‘안무가 매튜 본은 방탄소년단 지민의 춤에 빠졌다’ 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전 세계 수많은 셀럽들과 아티스트들이 방탄소년단을 응원하는 것은 흔한 일이지만, ‘매튜 본’ 처럼 자신의 작업 분야에서전설로 알려져 있는 ‘세계적 거장’이 방탄소년단 지민을 인정하는 것은 진정한 영광이기 때문에 이번 일은 너무도 특별하다.

이처럼 방탄소년단 지민은 대중 음악계뿐 아니라 문화예술계 전반에 걸쳐 그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 영화계의 거장 구스반 산트(Gus Van Sant) 감독을 필두로 최근 주토피아 공동감독인 제라드 부시(Jared Bush) 감독, 미국의  베스트셀러 작가인 ‘마리 루(Marie Lu)’, ‘S-Jae Jones(JJ)’ 등 방탄소년단 지민의 무한한 가능성을 알아보고 그를 인정하는 세계적 거장들이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