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없던 컴페니언랜드 ‘강아지숲’ 그랜드 오픈

반려견·반려인·비반려인이 교감하는 교육·문화 공간… 춘천 13.5만㎡(약 4만평) 청정자연에 조성 박물관, 수영장, 운동장, 카페 등 인프라 및 콘텐츠 풍성… 국제 도그스포츠, 아트프로젝트 진행

302
뉴스 제공더존비즈온

(미디어원) 더존ICT그룹의 관계사인 더존비앤씨티는 세상에 없던 컴페니언랜드 ‘강아지숲’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본격적인 그랜드 오픈(GRAND OPEN) 시즌에 돌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춘천시 남산면 일대 13.5만㎡(약 4만평)의 청정자연에 조성된 ‘강아지숲’은 반려견과 반려인, 비반려인이 함께 배우고, 즐기고, 교감하는 교육·문화 공간을 표방한다. 박물관, 수영장, 운동장, 카페 등 다채로운 인프라와 신선한 콘텐츠를 앞세워 반려문화에 대한 개념과 인식을 새롭게 제시하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반려견 박물관 최초로 문화체육관광부에 정식 등록된 강아지숲 박물관은 개와 인간의 오랜 공생의 역사부터 반려동물로서의 특성을 안내하고, 다양한 관점에서 올바른 관계 형성을 조망하는 반려문화 종합 교육·전시 공간이다. 풍부한 자료와 영상, 인터랙티브 요소,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반려문화를 이해하는 색다른 시선을 제공한다.

특히 광활한 자연 속에 펼쳐진 체험장은 온 가족이 반려견과 함께할 수 있는 공간이다. ‘강아지숲’이라는 이름답게 춘천의 청정자연을 배경으로 드넓게 펼쳐진 반려견 운동장, 수영장, 산책로, 연못, 카페 등이 조화롭게 숲을 이룬다.

이중 강아지숲 동산은 반려견과 함께 뛰어놀 수 있는 잔디광장이다. 사계절의 변화를 담아낸 연못과 그 둘레길은 강아지숲 정상까지 이어지는 자작나무 산책길의 시작점이다. 산책 코스 전체에 야자매트를 깔고 노즈워크 스팟을 둬 반려견을 배려했다. 산책줄을 풀고 뛰어놀 수 있는 대형 운동장 2곳과 반려견 전용 메뉴까지 갖춘 카페도 있다.

반려견 동반 수영장인 네이처풀은 반려견 전용 샤워실, 드라이룸 등 편의시설과 반려견 동반 레스토랑을 갖춰 올여름 정식 개장한다. 방갈로, 선베드, 파라솔이 비치된 독립된 2개의 풀장은 반려견의 안전을 고려해 대형견과 중소형견이 이용하는 날이 구분돼 예약제로 운영된다.

체계적인 훈련 교육과 전문인력 또한 강아지숲만의 자랑이다. 이곳의 반려견 트레이너들은 대부분 해외 선진 프로그램 및 맞춤형 교육과정을 거쳤으며, 반려견 분야 국제 자격증도 보유하고 있다. 반려견을 트레이닝하고 보호·관리하는 전문적인 인력풀과 이들을 길러내는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은 강아지숲이 선진 반려문화를 선도할 수 있는 기반이다.

‘강아지숲’은 글로벌 수준의 운영 능력과 시설 규격을 충족하고 있어 각종 국제대회 장소로도 주목 받고 있다. 도그 스포츠 분야의 대표적인 국제대회 미국디스크도그내셔널(USDDN)의 한국지역 예선인 KDDN(한국디스크도그내셔널) 챔피언십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강아지숲에서 개최된다. 대형 세미나룸도 갖추고 있어 연중 특강이 이어지며, 5월에는 세계적인 동물한방재활 전문교육기관인 미국 Chi University가 강아지숲에서 국내 수의사들을 대상으로 한방수의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또 강아지숲은 반려견의 존재를 예술가의 다양한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국내 최초로 반려견 아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반려견을 주제로 미술작품을 연이어 소개하는 가운데, 현재 일곱 번째 프로젝트로 이이수 작가의 ‘산. 멈머 그리고 나’ 특별전시가 진행 중이다. 이외에도 유기견 예방 동물등록 캠페인, 소외계층 반려가족 초청행사,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등 올바른 반려문화 정착을 위한 각종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더존비앤씨티는 반려견이 가족 구성원의 일원으로 우리 사회와 공존하기 위해서는 반려견과 반려인뿐 아니라 비반려인의 참여와 인식 전환까지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강아지숲’은 단순히 반려견을 위한 공간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올바른 반려문화를 선도하고 반려견과 사람의 행복한 동행을 위한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아지숲’은 그랜드 오픈에 맞춰 더존 고객사 대상 특별 혜택을 마련했다. 자세한 내용은 강아지숲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