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기업 모두를 위한 ‘토큰 증권 올인원’ 출시

ST 대상 자산 발굴부터 자산 가치 평가·ST 상품 설계·ST 발행 등 운용 전 과정 포괄 기존 주식 시장에서 거래하기 어려웠던 자산 및 혁신 기술을 활용한 자금 조달 가능 ST 올인원 기업들과 규제 샌드박스 참여 및 사업 공동 개발도 추진

295
뉴스 제공SK㈜ C&C

SK㈜ C&C(사장 윤풍영)가 5일 토큰 증권(ST)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모든 기업을 위한 ‘ST 올인원(All In One)’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ST 올인원은 ST 대상 자산 발굴부터 자산 가치 평가, ST 상품 설계, ST 발행 및 운용에 이르는 전 과정을 포괄하며 단계별 사업자들을 연계시키는 ST 종합 서비스다.

이번 서비스는 기존에 거래가 어려웠던 사내 자산들을 기반으로 토큰 증권 발행을 희망하는 기업을 비롯해 토큰 증권 발행 및 등록 관리 기업, 토큰 증권 자산 가치 평가 기업들이 보다 신뢰성 있고 안전한 토큰 증권 서비스 제공을 요청하는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개발됐다.

ST 올인원은 ‘체인제트(ChainZ) ST 플랫폼’을 중심으로 △ST 발행·유통 기업용 플랫폼 서비스 △기초 자산 보유 기업용 ST 상품 개발 서비스 △법률 자문·컨설팅 등 관련 규제 분석 및 대응 서비스로 구성됐다. 기업들은 자신이 필요한 영역의 ST 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ST 올인원 내에서 자신들이 가진 전문 역량 제공을 희망하는 기업들도 서비스 영역을 골라 참여할 수 있다.

특히 기존 주식 시장에서 거래하기 어려웠던 자산을 활용한 토큰 증권 사업 희망 기업들은 ST 올인원 서비스 이용만으로 자산 가치 평가부터 ST 발행까지 한 번에 부담없이 이용할 수 있다.

사내 혁신 사업이나 기술 투자가 필요한 기업들도 토큰 증권을 통해 자금 조달을 타진해 볼 수 있다.

증권사 등 토큰 증권 발행 및 등록 관리기업들은 신규 토큰 증권 고객들을 빠르게 확인해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토큰 증권 상품 딜소싱(deal Sourcing) △상품 설계 △블록체인 서비스 등 기술적 지원도 받아볼 수 있다. 자산 운용사나 법무법인 등도 토큰 증권형 특정 자산 및 혁신 기술을 중심으로 가치 평가부터 법률 지원, 서비스 컨설팅 등 토큰 증권 신규 서비스를 빠르게 개발해 전개할 수 있다.

SK㈜ C&C는 이번 ST 올인원 이용 및 참여 기업들과 함께 토큰 증권 규제 샌드박스 참여 및 사업 공동 개발도 추진할 계획이다. 토큰 증권은 건물, 상품, 미술품, 기술 등 기초 자산 유형에 따라 여러 서비스로 전개될 수 있고 시장 상황에 따라 규제 샌드박스 적용이 빠르게 이뤄질 수 있는 시장이다.

SK㈜ C&C 최철 WEB3.Tech그룹장은 “ST 올인원을 통하면 기업 누구나 보유 중인 전문 역량을 바탕으로 토큰 증권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며 “토큰 증권을 중심으로 새로운 국내 투자 생태계를 조성하며 ST 올인원 이용 기업 모두 빠르고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SK㈜ C&C는 ST올인원 서비스 출시에 앞서 모집한 다양한 파트너사들의 전문 역량을 바탕으로 고객들의 니즈에 부합하는 매력적인 토큰 증권 생태계 구축에 적극 나서고 있다.